보안로그인 
[최근 올라온 글]

  
조황정보 (조행기)
· 실시간조황정보
· 특파원조황정보
· 전국회원 조황속보
· 전국낚시점조황정보
· 조황/조행기
· 포토 조행기 새 게시물
· 추억의 조행기
· 실시간화보집
· Fishman TV
· 나루예 찌올림영상
· 먹거리/볼거리
· 쥴리의한강일기
· 바다낚시정보
· 녹색포럼
· 조황문의 Q/A
· 기타 Q/A
· 특파원 선정 최대어상
낚시터 조황정보
· 낚시터 조황정보 새 게시물
· 댐 조황정보
· 낚시터 소식
· 낚시터 화보집
· 낚시터 동영상정보
· 낚시터 조행기
· 낚시터 조황Q/A
· 기타 Q/A
· 낚시터 사랑방
낚시교실
· 찌연구소(찌공방)
· 수제찌 갤러리
· 어탁연구소(어탁의세계)
· 입큰연구소
· 초보낚시교실
· 전통낚시교실
· 대물낚시교실
· 내림(중층)낚시교실
· 보트낚시교실
· 수초(얼음)낚시교실
· 기타Q/A
낚시계소식
· 뉴스페이퍼
· 낚시계 소식
· 경기낚시 소식
· 낚시계 취재현장
· 업체/인물 탐방
출조도우미
· 동호회(카페)알림방
· 출조합시다(개인)
· 출조합시다(낚시회) 새 게시물
· 출조합시다(단체)
· 낚시터가는길
· 날씨정보(케이웨더)
· 수문정보(수자원공사)
· 위성사진(기상청)
· 도로정보(도로공사)
입큰마을
· 사람사는 정 새 게시물
· 도와주세요 새 게시물
· 가입인사
· 입큰갤러리
· 꿈나무이야기방 새 게시물
· 그때 그시절 새 게시물
· 진검승부
· 타국에서 온 편지 새 게시물
· 단소리/쓴소리 새 게시물
· 유머마을
· 문학마을 새 게시물
· 팝니다&삽니다 새 게시물
· 광고자유게시판 새 게시물
· 구인&구직 새 게시물
· 회원자유게시판 새 게시물
· 뉴스센터
자동차정보
· 자가 운전자를 위하여
· 자동차 사랑방
· 중고차 매매 (상담실)
· 자동차 리콜 정보
· 자동차 정비 Q/A
· 보험 처리 Q/A
· 나의 애마
입큰클럽
· 클럽공지사항
· 클럽홍보하기
· 클럽알림장
입큰붕어
· 공지사항
· 입큰붕어 행사
· 현장아카데미

 

  자가 운전자를 위하여
  자동차 사랑방
  중고차 매매 (상담실)
  자동차 리콜 정보
  자동차 정비 Q/A
  보험 처리 Q/A
  나의 애마



현재위치 : HOME > 자동차 > 자가 운전자를 위하여
- 자가 운전자를 위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글쓰기: 후원터 | 댓글: 전체회원 | 읽기:전체회원]





가을철 차량 관리법  ... 5404 Hit(s) at  2008/10/16



      


가을철 차량 관리

1)세차 및 청소
휴가철에 바닷가에 다녀온 차는 물론이고 산악지역을 다녀온 차도 세차는 필수항목이다.
해변에는 염분이 섞인 바람이나 물 등에 의해 차체가 부식될 염려가 많으므로 먼저 세차 전문업소를 찾아 엔진과 하체부분을 보다 정밀하게 세차를 해주어야 한다.(스팀세차)

페인트가 벗겨지거나 언더 코팅이 벗겨진 부분은 칠을 하거나 언더 코팅을 해 녹이 슬지 않도록 해주어야 하며, 자동차 내부는 운전석 등의 바닥 매트를 꺼내어 닦아주고 진공 청소기로 구석구석까지 쌓인 먼지를 제거하면 된다. 또한 시트 및 실내에 묻어 있는 더러운 이물질들은 거품형식의 시트 클리너를 뿌려 때를 녹인 다음 마른 걸레로 닦아내면 되고, 찌든 냄새 등은 섬유탈취제를 이용해 제거하면 된다.

특히 여름철엔 습기가 많아 매트 밑이나 트렁크, 예비타이어 휠 등이 부식될 우려가 많아. 따라서 지금까지 습기등을 닦아주지 않았다면 트렁크의 모든 짐을 내려놓고 구석구석 습기를 제거하고 부식된 곳은 마른 헝겊으로 습기를 끼끗이 닦아낸 후 녹을 제거하고 부식 방지제와 페인트를 칠해 두어야 한다.

또한 카오디오를 틀었을 경우 음질에 이상이 있거나 이상음이 나면 면봉에 알코올을 묻혀 닦아 내거나 카세트 헤드 클리너를 이용, 헤드 부분을 닦아주면 음질은 예전과 같은 음으로 되돌아오게 된다.

엔진룸

ㆍ에어클리너

에어 클리너 엘리먼트(필터)에 염분 또는 물기가 묻어 있으면 먼지 등 각종 이물질이 그 곳에 집중적으로 접착, 에어 클리너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없어 차의 성능이 떨어지는 원인이 되곤 한다. 따라서 주기적으로 에어클리너를 점검해 먼지 등 이물질을 제거해 주어야 하며, 오염 정도가 심한 필터는 교환(얼마 사용하지 않은 필터임에도 불구하고 한 곳에 집중으로 이물질이 묻어있으면 세척제나 휘발유 등이 이용해 깨끗이 제거하면 재활용이 가능하다)해 주어야 한다.

ㆍ냉각장치

라디에이터 앞면에 벌레 등 어떤 이물질이 있는가, 라디에이터 호스에 손상된 부분은 없는가, 클램프 상태와 누수여부 등을 점검해야 한다. 간혹 냉각수 온도 센서에 이상이 생겨 오버히트를 하는데도 팬이 돌지 않는 경우가 있으므로 냉각수 온도 센서와 부동액 비중상태도 점검, 엔진이 과열되는 현상을 예방해야 한다.

부동액의 색깔은 녹색을 띠게 되는데 물과 혼합하지 않은 상태의 순수한 부동액 색깔과 1:1로 혼합했을 때의 색깔을 눈으로 익혀두면 여러모로 편리할 경우가 많다.
색깔이 너무 엷게 되면 부동액 량은 적은 상태이고 물은 많은 상태이므로 엔진내의 물을 약간 빼고 부동액을 보충해주면 된다.
이는 정비업소에 의뢰해 비중을 점검하고 혼합비를 맞추어 주는 것이 가장 확실한 방법이다.

자동차 제작회사에서 권장하는 부동액 제품을 사용하도록 하고 혼합비율은 1:1로 혼합해 사용해야 겨울철에 냉각수가 빙결되는 현상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여름철엔 냉각수와 엔진의 과열로 인한 오버히트 등을 예방해 주고(냉각수 과열 억제 작용) 방청제가 첨가되어 냉각수로 인한 냉각수 통로와 라디에이터 내부가 부식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 부동액이 하는 일들
1) 겨울철 동결방지 2) 엔진 냉각 3) 실내 히터의 열기 제공 4) 엔진내부세척
5) 엔진내부 부식방지등

겨울철 점검을 대비해 라디에이터 호스나 히터 호스를 비틀어 보아 흠이 있는지 확인하고 너무 딱딱하거나 교환한 지 2~3년이 지났으면 교환해 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자동차에 사용되는 고무제품(엔진, 하체 고무들) 수명은 보통 2~3년이기 때문에 2년만 지나면 벌써 헐거워져 누유, 누수, 잡소리가 나기 시작한다.
ㆍ엔진

- 엔진오일량과 오일 점도를 점검, 부족하면 보충해 주고 변질되었거나 점도가 떨어졌으면 운행거리에 관계없이 교환해 주어야 한다.

엔진오일을 점검해 우유빛을 띠면 엔진오일에 물이 침입해 변질된 것이므로 정비업소에 의뢰해 자세히 점검을 받는 것이 좋다. 이때에는 오일을 빼낸 후 오일 팬까지도 닦아 주어야 하기 때문에 정비사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
또한 이미 냉각시스템 내에도 오일로 오염이 되었기 때문에 반드시 냉각라인의 플러싱도 시행하여야 한다.


- 엔진쪽에서 소음이 나는 경우는 벨트가 미끄러지는 소리, 워터펌프나 발전기 베어링 소리, 엔진이 떠는 소리(엔진 미미 고장:엔진 마운팅 브래킷), 엔진 과열로 인한 소리, 노킹 소리(피스톤과 실린더 벽의 간극이 과대해 나는 소리), 밸브간극 과대로 인한 소리, 배기 매니폴드 연결부에서 혹은 파이프 파손으로 인한 가스누설 소리 등이다.

이러한 엔진소음은 자동차의 이상유무를 판단하는데 중요한 단서가 되는 한편 정비사들이 가장 정비하기가 까다롭다고 느끼는 부분이기도 한다. 특히 의사들이 사용하는 청진기와 같은 자동차용 청진기 사운드 컵을 이용하거나 파형을 이용해 점검하기도 하지만 그렇게 많이 보급되어 있지 않아 정비사들이 정비하기가 어려운 것이 바로 소음과의 전쟁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소음에 관한 점검은 소음이 발생할 때 바로 바로 점검정비를 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틈이 점점 더 커져 수리가 어렵게 되어 결국엔 부품을 교환해야 한다.

날씨가 추워지면 엔진 뿐만 아니라 도어 틈과 하체 각 연결 부분의 틈에서 잡소리가 커지게 된다. 각 연결 부분을 한번씩 조여 주는 것도 소음을 줄일 수 있는 방법 중 하나이다. 그리고 도어를 열고 닫을 대 삐그덕 거리는 소리는 윤활 부족 관계에 의하므로 소음을 방지해 주는 방청제를 뿌려주면 소음은 사라지게 된다.

ㆍ스타팅 모터(Starting Motor)

시동을 걸려고 엔진키를 돌리면 시동이 잘 걸릴 때도 있지만 엔진이 무겁게 돌다 시동이 걸리기도 하고 혹은 키를 돌리지만 엔진이 꼼작하지 않는 경우를 볼 수 있다. 엔진오일 상태도 좋고 배터리 충전 상태도 양호한데 엔진이 꼼짝하지 않을 경우엔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당황하게 된다.

만약 시내를 운행하다 시동이 꺼져서 안 걸릴 경우엔 정비 불량으로 인한 범칙금을 교부 받는 건 둘째라 하더라도 당장 움직일 수 없어 정말 당황하게 된다. 이런 현상은 장마철인 여름이 지나고 가을철에 많이 발생한다. 특히 엔진이 느릿느릿 무겁게 돌기 대문에 배터리의 전기가 약해 돌지 않는 것으로 판단, 배터리를 신품으로 교환하기도 하는데 시동불량 현상은 계속해서 발생된다.

엔진 오일이나 배터리에 이상 없는데도 이런 현상이 일어 난다면 열이면 열 모두가 스타팅 모터가 고장 났다고 할 수 있다. 스타팅 모터 내부를 보면 커다란 쇳 조각을 감싸며 코일이 감겨 있고 엔진을 돌려주는 기어와 연결된 아마츄어(발전기의 전기자)가 있는데 코일이 감겨 있는 쇳조각과 아마츄어 겉 부분에 습기나 물에 의해 부식되면 자력선이란 것을 잘 만들지 못하고 엔진을 돌릴 수 있는 힘을 만들지 못하게 되며 코일이 노화되거나 절연상태 불량 등으로 누전 될 경우에도 힘이 약하게 된다.

차량이 오래 된 것은 브러시 마모가 많이 되어 정류자와 브러시간의 접촉이 불안해져 강한 전류(약 250암페어)가 흐르지 못해 엔진 키를 돌리면 모터는 돌지 않고 '탁탁' 소리가 나며 엔진도 돌지 않는다. 그리고 간혹 보면 스타팅 모터 위에 설치되어 있는 솔레노이드 내부 고장에 의해 전기가 제대로 흐르지 못해 힘이 약하게 된다.

시동을 걸 때 엔진 오일이나 배터리에 이상이 없는데도 엔진이 무겁게 돌거나 시동이 잘 안 걸릴 때는 정비업소에 입고시켜 정확한 점검을 한 후 스타팅 모터를 신품으로 즉시 교환해야 한다. 수리해서 사용하는 것 보다는 신품으로 교환하는 것이 경제적이라 할 수 있다.
ㆍ점화플러그(Spark Plug)

자동차 소모품이란 어느 일정기간 사용하면 성능이 떨어져 제대로 작용을 못하기 때문에 신품으로 교환해줘야 된다. 엔진에 적용된 소모품 중엔 연료인 휘발유와 공기가 혼합된 혼합가스에 강한 불꽃을 만들어 강한 불꽃을 만들어 강한 폭발력을 얻도록 하는 점화 플러그가 있다.

점화 플러그의 간극이 작거나 크면 불꽃이 약해져 폭발력도 약해지게 된다. 점화플러그의 수명은 보통 2만km 정도 운행하고 교환해주게 되는데 자가용 승용차인 경우 2만km면 보통 1년 정도 운행한 거리가 된다. 엔진을 조정하거나 정비하면서 점화 플러그를 교환하도록 권하는 경우가 있는데 일부 고객의 경우 간극 조정을 원하기도 한다. 그러나 부품가격 대비 작업비가 요즘 자동차의 구조상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교환을 하는 것이 좋겠다.
어떤 운전자는 외국의 고급 승용차용 점화 플러그를 사용하니까 좋다고 자랑하는 사람이 있는데 점화 플러그의 생명은 엔진에서 받는 열을 냉각시키는 정도에 따라 달라지는 열가와 간극에 의해 결정되므로 자동차 제작 회사에서 지정하는 점화 플러그 간극은 차량별 규정 간극으로 유지하여야 한다.
만약 규정 간극보다 작거나 크면 엔진이 기본 출력을 낼 수 없으며, 엔진이 과열되고 연료 소비도 많아지게 된다. 환경 오염방지와 엔진출력 향상을 위해서도 정기적으로 교환 (2년/30000km)을 권한다.

ㆍ스로틀 보디 청소

스로틀 보디는 엔진에 흡입되는 공기와 연료의 양을 가감 제어해 엔진의 출력과 속도를 조정하는 것으로 스로틀 밸브가 설치되어 있다. 스로틀 보디는 공기 중의 이물질과 카본 등으로 인해 오염될 수 있으며, 스로틀 밸브의 작동이 불량해지게 되어 엔진 시동이 정지되기도 하고, 시동이 안되기도 한다.

따라서 스로틀 보디는 주기적으로 청소를 해 주는 것이 좋다. 특히 전자제어 엔진에 있어서는 상당히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므로 간과해서는 안된다. 그렇다고 어렵게 생각을 하면 어렵지만 방법을 알면 쉬울 것이다.

전기장치

ㆍ발전기

야간 주행 대 가속페달을 밟는 정도에 따라 불빛의 밝기에 차이가 생긴다면 발전기와 배터리에 이상징후가 발생된 것이므로 점검을 받아야 한다. 만약 점검해 두지 않는다면 장거리 주행 때 발전기가 고장나 배터리가 완전히 방전되어 시동이 꺼지는 사례가 생기는 등 낭패를 볼 수 있다. 따라서 야간주행 때 전조등의 밝기를 주의깊게 살펴보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발전기 뒤편에 있는 각 전기배선 단자를 잘 고정시켜 주고 세차장에서 고압 세차를 할 경우 각종 센서와 컴퓨터 제어용 부품 및 배전기, 발전기에 직접적으로 스팀이 접촉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긴 수명을 보장 받을 수 있다.

ㆍ점화장치

매2만km 주행 후 혹은 계절이 바뀔 때마다 점화장치와 연료장치는 반드시 점검해 주는 것이 좋다. 이는 인체에 해로운 대기오염물질인 배출가스를 줄일 수 있는 것은 물론 연비를 높여주어 연료 과다 소비로 인한 경제적인 손실을 방지할 수 있다.

ㆍ등화장치

헤드라이트 광축(초점)이 어느 곳을 비추는가? 방향지시기는 원활하게 깜박거리는가? 제동등이나 차폭등 등 각종 등화장치도 제대로 작동되고 있는가 등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주기적으로 점검해야 하는 주요 항목이다.

간혹 세차 후 혹은 비가 온뒤 테일 램프 케이스(콤비네이션 렌즈)에 물이 고여 있어 램프 필라멘트가 자주 끊어지거나 퓨즈가 자주 끊어지는 경우를 볼 수 있다. 램프(렌즈)내부 아래 부분에 보면 환기용 구멍이 있는데 이 곳이 먼지 등 이물질에 위해 막히면 물이 내려가지 못해 물이 고이게 되는 것이다. 이럴 땐 가는 철사 등으로 환기용 구멍을 뚫어주면 물이 잘 내려가 트러블을 예방할 수 있다.
ㆍ윈도 와이퍼

윈도 와이퍼 블레이드(와이퍼 고무) 수명은 일반적으로 1~2년 정도이기 때문에 상태를 점검한 후 교환해 주어야 하며, 워셔액은 겨울철용으로 교환해 주어야 한다.

여름철에 구입한 것을 계속 사용하다보면 빙결 방지제가 엷게 혼합되어 있어 겨울철 추운 날씨로 인해 워셔액 탱크가 동파될 수 있다. 만약 색으로 구분한다면 부동액보다는 좀 덜하지만 파란색을 많이 나타내면 괜찮다 할 수 있다. 그러나 여름철에 구입한 것은 대부분이 엷은 파란색을 띠고 있다. 4계절용일 경우에는 보충만 해주면 된다.

한번 주입하면 언제 보충할지 모르고 쉽게 잊어 버릴 수 있으므로 가을철 자동차 점검 때 미리미리 겨울철용 워셔액을 구입, 보충해 두는 것이 바람직하다.

하 체

ㆍ브레이크 장치

브레이크 페달을 밟을 때 정지거리가 길어지는가, 급제동이 되는가, 핸들이 쏠리거나 핸들이 떠는가, 제동 때 이상한 소리는 나지 않는가 등을 점검해야 한다.

어느 장치보다도 가장 안전성을 요구하는 부분이 바로 브레이크 장치라 할 수 있기 때문에 제동거리(정지거리)가 길어서도 안되고 핸들이 어느 쪽으로 든 쏠려서도 안 된다.

ㆍ조향장치

주행 중 방향 전환을 위해 핸들을 돌렸는데 자동차는 앞으로 더 나아가 방향 전환이 된다. 이러한 현상은 조향 장치가 원인으로 운전자가 원하는대로 차가 움직이지 않아 안전사고의 위험이 매우 높다.

핸들 끝 쪽을 보면(보네트 열고 보면)랙&피니언(옛날엔 웜기어가 사용되었기 대문에 요즘도 웜기어 혹은 워무기아 라고도 함) 기어가 있는데 기어 이와 이 틈새(백래시)가 크면 앞에서와 같은 상황이 발생하게 된다.

따라서 핸들 유격을 반드시 점검해야 하며, 주행 중 핸들이 떠는가 혹은 어느 한쪽으로 쏠리지는 않는가도 점검해야 한다.

ㆍ타이어

안전운전을 위한 3대 주요 점검사항은 브레이크 장치, 조향 장치, 타이어를 들 수 있다. 이 3가지 주요 장치는 다른 장치와는 달리 대형사고로까지 연결될 수 있는 부분이므로 주기적인 점검이 뒤따라야 한다.

타이어는 노면과 접촉되는 트레드 홈 깊이가 1.6mm이하(승용차)가 되면 타이어를 교환해 주어야 한다. 특히 타이어 사이드 월이라 하는 옆 부분에 상처가 난 곳이 있으면 타이어가 새 것이라고 하더라도 지체 없이 교환해야 한다.

배터리(Battery)

배터리는 전기적 에너지를 저장했다가, 시동 때에 시동모터를 가동시키거나, 발전기가 고장 났을 때 일시적 주행을 위한 전원으로 사용된다.

ㆍ전해액 양의 점검

전해액은 배터리 내에서 화학작용을 발생시켜 전기적 에너지를 저장하거나 방전하는 것으로 전해액이 없으면 화학작용이 안되어 배터리를 사용할 수 없게 된다. 단지 배터리만 사용할 수 없는 것이 아니라, 엔진의 시동이 걸리지 않으므로 운행을 할 수 없게 된다.

전해액은 증류수와 황산을 혼합한 것으로 배터리의 작용에 의해 물이 증발되거나 물이 전기 분해되면 전해액의 양이 감소된다. 전해액이 감소되더라도 황산은 감소되지 않고, 물(증류수)만 감소되므로 보충 때에는 증류수만 보충하면 된다. 배터리는 종류에 따라 점검 방법이나 전해액 보충 방법이 다르다.

① MF 배터리
MF(Maintenance Free, 무보수) 배터리는 전해액을 보충하지 않아도 된다. 배터리의 작용 중 전해액에서 물이 증발되거나 전기 분해될 대 증발된 물이나 전기 분해된 물을 밖으로 배출시키지 않는 것으로 증류수를 보충하지 않아도 되는 배터리이다. 자동차의 점검을 자주하지 않는 운전자라면 배터리를 MF배터리로 교환하는 것이 편리할 것이다.

MF 배터리에는 작은 유리로 된 점검창이 잇는것도 있다. 이 점검창을 들여다 보았을 때 파란색이면 정상이고, 노란색이면 충전이 부족한 것이며, 무색이면 전해액양이 부족함을 나타낸다. 여기에 따라 전해액을 보충하거나 충전을 하면 된다. 일반적으로 노란색을 표시할 때는 충전장치에 이상이 있는 것이므로 정비업소에 의뢰를 하는 것이 좋다.

② 일반 배터리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배터리는 MF 배터리와 같은 점검창이 없고 벤트 플러그(마개)가 잇다. 그리고 배터리 케이스 외부에는 용액의 양을 점검할 수 있는 MAX, MIN의 수준 표시가 되어 있다. 이것은 최대(MAX)까지만 보충을 하고, 최소(MIN) 이하가 되어서는 안된다는 표시이다.

다시 말하면 MAX와 MIN 사이에 전해액이 있어야 한다는 것을 나타낸다. 배터리 전해액은 작동 중에 자연 손실되는 양이 있으므로 늘어나기 보다는 감소된다. 전해액양이 감소되었을 대에는 약국에서 증류수를 구입해 보충하면 된다. 수돗물 등을 직접 보충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배터리 수명을 늘리는 방법이다.

좀더 정확하게 배터리 전해액 양을 점검하고자 할 때는 벤트 플러그를 열고 점검을 해야 한다. 벤트 플러그는 100원이나 500원 짜리 동전으로 열 수 있도록 홈이 구성되었으므로 열기는 쉽다.

외부에서 전해액 양을 점검하기 어려울 때는 빨간색 커버가 있는 +단자 바로 옆의 벤트 플러그를 열어보아 전해액 양을 점검해도 된다. 다른 벤트 플러그를 열어볼 필요는 없다. 그 이유는 +단자에서 발생하는 열량이 많기 때문에 +단자 바로 옆의 플러그를 열어보았을 때 전해액이 충분하다면 다른 곳도 충분하다고 보아도 된다.

만약 +단자 바로 옆의 플러그를 열어보았을 때 전해액 양이 부족하면 다른 플러그를 열어 증류수를 보충하면 된다. 이때 반드시 증류수만을 보충해야지 전해액을 보충해서는 안 된다.

또 배터리 표면에 하얀 분말 같은 것이 보이면 따뜻한 물로 청소를 해주는 것이 좋다. 이것은 전해액의 원액이 증발되었거나 아니면 전해액이 누설된 것을 말해준다. 원액이 증발하는 경우는 전해액 양이 부족한 상태로 오랜 시간 사용했을 때 발생하며, 충전장치의 이상으로 과 충전이 되었을 때도 발생한다.

물론 배터리 케이스의 균열로 발생하기도 하나 케이스 균열의 발생은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거의 없다고 보아도 된다. 만일 배터리 전해액의 양이 부족해 자주 증류수를 보충해야 한다면 과 충전되고 있는 것을 의미하므로 빨리 가까운 정비업소를 찾아 충전장치의 이상 유무를 점검하는 것이 좋다. 또한 전해액을 보충할 때 잘못해 전해액이 넘쳐 흘렀다면 전해액의 비중을 재점검해야 하므로 주의해야 한다.

ㆍ배터리 외부 점검

배터리는 시동을 위해 필요하다고 했으며 배터리 성능이 나쁘면 시동이 안 된다고도 했다. 그러나 배터리의 성능이 좋아도 배터리를 연결하는 케이블의 접촉이 불량하면 제 기능을 발휘할 수 없다.
따라서 배터리 단자 연결부의 접속 상태를 확인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

① 단자의 헐거움

배터리 단자와 케이블의 접촉 상태가 나쁘면 시동성이 불량하게 되고, 배터리의 수명이 짧아지므로 케이블을 손으로 흔들어 보아 움직이면 접촉이 좋지 않은 것이고, 움직이지 않으면 정상이다.

② 단자와 케이블의 부식

배터리는 황산의 작용으로 전기적 에너지를 생성하므로 황산에 의해 부식되거나 먼지 및 습기 등으로 부식된다. 단자와 케이블이 부식되면 접촉 불량으로 성능이 저하되거나, 내구성이 낮아지므로, 따듯한 물과 솔로 청소를 해주는 것이 좋다.

③ 배터리의 청소

배터리 외부에 하얀 물질이 묻어 희끗희끗한 상태로 있다면, 이것은 전해액의 황산이 누출된 것이므로 청소를 해주어야 한다. 또한 황산의 누출 원인을 찾을 필요가 있다. 황산이 누출되는 원인은 전해액이 부족한 상태에서 계속 사용하거나, 과 충전으로 전해액이 넘쳤거나, 케이스가 균열되어 누출된 것이다. 케이스에 황산이 누출 되었을 경우엔 따뜻한 물로 청소를 하면 된다.

원본은 http://blog.naver.com/cha8585/30036712606새창으로 열기 에 있습니다.

  PRINT Text  PRINT HTML
Info
  찌솟음 (EXP 29)
  Homepage : blog.daum.net/kiaas/?_top_blogtop=go2myblog
  click here to copy e-mail address
釣禪一如 : 낚시는 참선과 같이.........

032) 584 - 8585
032) 579 - 8585
010 - 8776 - 8572


찌솟음


에구 !!
글씨색상등을 넣어서 작성했는데 제대로 올라가질 않넹.


2008/10/16 l   


진죽


수고 하셨습니다..
엇그제 지정 정비소가서
엔진,밋션,브레이크, 점화플러그를 교환 햇드니
돈 많이 달라고 하드라구요...*^^;;;;


2008/10/17 l   


87 | 1/5
No
Posted by
Type
Subject
Date
Hit
*  [안내] 자동차 정보 페이지의 운영 2007/02/27 3980
86 찌솟음  봄날을 맞으며,,,,,,, 2010/03/09 6163
85 찌솟음  혹한기 LPI 차량의 취급 가이드 [2] 2010/01/20 6518
84 찌솟음  제설염에 의한 부식 및 대처 방안 [1] 2010/01/20 5422
83 찌솟음  또 폭설예고 --안전운전을 하려면,,,,,,, [3] 2009/12/28 8125
82 찌솟음  자동차 공회전 관련 [2] 2009/12/21 4883
81 찌솟음  하이패스 충전 [5] 2009/03/05 8022
80 찌솟음  고속도로에서 애마가 고장나면,,,,,,,,,,,, [12] 2009/02/18 6235
79 찌솟음  자동차의 USB사용시 유의사항 [1] 2009/02/09 6647
78 찌솟음  LPI차량의 시동불량 또는 엔진부조 [1] 2009/02/05 11875
77 찌솟음  오토밋션오일의 관리 2008/12/31 4887
76 찌솟음  브레이크 파열 [2] 2008/11/19 4862
75 찌솟음  겨울철에는 타이어공기압을 어떻게 맞추는게 좋을까요?? 2008/11/10 6005
74 찌솟음  타이어 ‘신발보다 싼’ 이유 있었다. 2008/11/07 5541
73 찌솟음  겨울철 대비 오ㅏ이퍼 및 워셔액 관리 [1] 2008/11/04 4590
72 찌솟음  춥기만 하면 기어가 않들어가요. [1] 2008/10/16 4037
찌솟음  가을철 차량 관리법 [2] 2008/10/16 5404
70 찌솟음  엔진과열시(오버히트) 2008/07/24 4626
69 찌솟음  [응급처치요령] 비상시 자동차에 필요한 부품과 소품 [2] 2008/07/23 4574
68 찌솟음  고유가 시대를 맞이하며,,,,,,, [2] 2008/06/12 4483

  1 [2][3][4][5]  

TODAY 2022.08.11 목요일

베너고정

 


입큰붕어 소개 l 개인정보 처리방침 l 이용약관 l 이메일추출 방지정책 l 입큰붕어를 시작페이지로 l 광고안내 l Total Members 108350 [ Lead's 1787 ] l Today 28753


문의사항은 입큰붕어 쪽지나 메일을 이용해 주십시오. [쪽지 보내기] 또는 [[email protected]]
© FISHMAN. All Rights Reserved. [웹하드]


광고업무지원 | Tel. 031) 422-2733